글 수 137
김봉화·조예진·앨리슨 앨런 3인의 민속예술 전시회

입력일자:2007-10-08

전통의 향기 꽃보다 진하네

잊혀지는 것들의 아름다움
저마다의 빛깔로 노래해
19~31일 한국문화원서

민속예술 전시회가 19~31일 LA 한국문화원(원장 김종열)에서 열린다.
‘같은 길을 걸으며’(Walking on the Same Path)라는 타이틀의 이번 행사는 비슷한 분야에서 오롯이 창작의 불꽃을 태우고 있는 김봉화, 조예진, 앨리슨 앨런 등 3인의 작가가 관람객들을 만나는 자리.

문화원, 갤러리 무향거, 캘리포니아 전통예술 연합(ACTA) 등의 후원으로 총 40여점이 전시되는데, 김씨와 조씨는 한국전통 보자기, 조각이불, 골무 등을 통해, 앨런은 아프리칸 아메리칸 퀼트를 통해 저마다의 빛깔과 모습으로 전통의 아름다움을 노래한다.
김씨는 사랑과 그리움을 모아 조각천을 잇고 수를 놓고 천을 물들이던 어머니들의 아름다운 전통을 LA에서 이어가고 있는 규방공예가. LA 트레저어워드 수상자인 그는 크래프트 앤 포크아트 뮤지엄에서의 전시회를 통해 타문화권과의 교류에도 열심을 내고 있다.

가주 전통예술 연합(ACTA)의 도제 프로그램을 통해 김씨로부터 배운 조씨도 만만치 않은 솜씨로 전시회에 합류했다. 1.5세인 조씨는 집중 도제 프로그램을 마치는 이번 전시회에서 한국의 전통가치와 생활상에 뿌리내린 작품들을 보여준다.
또 앨리슨은 작품 하나하나에 ‘미국에서 흑인 여성으로서 살아가는 일의 의미’를 수놓아 한인들에게 타문화권 여인의 마음결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가주 미술 그랜트를 수차례 받은 그는 국경성을 넘나드는 아트 프로젝트와 프로그램에 참여, 예술적 지경을 넓혔으며, 인형 공예에서도 높은 수준에 도달했다.

개막 리셉션은 19일 오후 6시.
문화원은 5505 Wilshire Bl., LA에 있으며, 문의는 전시담당 최희선씨(323-936-7141 ext. 112)에게 하면 된다.

김장섭 기자

-- 바로가기--
http://www.koreatimes.com/article/articleview.asp?id=409207
조회 수 :
4150
추천 수 :
185 / 0
등록일 :
2007.10.10
04:00:32 (*.38.21.146)
엮인글 :
http://www.casamuhyang.com/index.php?document_srl=194&act=trackback&key=abf
게시글 주소 :
http://www.casamuhyang.com/194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무향거 QR code 만들었습니다. file 무향거 2011-07-28 8198
공지 배경음악에 대하여.. 무향거 2005-07-23 14793
공지 이 사이트를 열기전에도 file 무향거 2005-07-25 11026
47 천연 염색과 금속 장신구전 file 무향거 2008-10-25 3694
46 'Tea Class' 요청을 받고. file 무향거 2008-12-08 3816
45 '고영주의 세상 이야기' 테이블에 앉아... file 무향거 2008-12-08 3646
44 '주말 다이어리' 방송 전파를 타고 무향거 2008-11-26 4650
43 13살 소녀의 바느질, 11살 소년의 판각 솜씨, 자랑 합니다. file 무향거 2008-10-13 3978
42 '차향' 회원들을 만났습니다. 무향거 2008-10-07 4398
41 시조 토방에서, 무향거 2008-10-06 3448
40 한국 문화의 아름다움에 빠진 'Ms.Shelley Hermes' file 무향거 2008-05-08 4113
39 바느질 강좌, 재미있었습니다. file 무향거 2008-05-06 4158
38 무향거 바느질 수업에 관한 기사 입니다. 무향거 2008-02-03 4191
37 플러튼에서의 전시회 file 무향거 2008-02-24 5210
36 '등롱' 만들었습니다. file 무향거 2008-01-30 3565
35 또 한해를 마무리 하며... 무향거 2007-12-29 3388
34 WALKING ON THE SAME PATH (무향거 후원 전시) file 무향거 2007-10-09 3287
33 Walking on the Same Path 전시사진 file 무향거 2007-11-27 4027